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All Things for Good)

by: Cheryl L. Hauer, Vice President

오늘날 우리의 삶에는 그야말로 좋지 않은 것들이 많이 있습니다. 자연 재해, 전염병의 세계적 유행, 약물 중독, 낙태, 아동 학대 등 몇 가지만 열거해 보더라도 우리가 살아가는 현대 세상을 괴롭히는 비극적인 일들이 너무 많습니다. 그래서 어떤 사람들은 성경에서 가장 많이 인용되는 구절로 로마서 8장 28절을 꼽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어떠한 확신이 없을지라도, 아무런 소망이 없는 악한 세상 속에서 이 선한 약속은 때때로 소망을 불러일으킵니다.

 

우리의 삶에서 일어나는 악한 일들을 하나님의 선한 약속의 말씀과 조화시켜 받아들이는 것은 어려운 일일 수 있습니다. 우리는 모두 기도에 응답을 받지 못했거나, 고통 가운데 치유가 임하지 않았거나, 인생의 새로운 길로 접어들면서 꿈을 포기했던 경험이 있습니다. 이처럼 모순된 상황을 겪으면서 우리는 낙심하기도 하고, 때로는 약속을 지키지 않으시는 것 같은 하나님을 향해 분노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우리의 삶에 이러한 모순이 존재하는 것은 우리가 하나님의 약속의 참된 의미를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검증된 약속

 

Irene Ortiz/unsplash.com

이 약속을 진실로 이해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본래의 문맥 속에서 살펴보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은 로마에 있는 교회들을 처음 방문하기에 앞서 자신을 소개하기 위해 로마서를 기록했습니다. 서신을 통해 그는 자신이 도착하기 전에 로마 사람들이 믿음과 은혜와 구원과 성령의 내주하심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이해하기를 원했고, 믿는 자들을 지지하고 격려하며 심각하게 분열된 교회가 통합되기를 바랐습니다. 이 책의 많은 내용, 특히 8장은 바울이 육신의 이기적인 소욕을 좇는 삶과 하나님의 의를 따라 걷는 삶을 병치시킴에 따라 서로 모순되는 표현들로 가득합니다. 이 서신은 AD 40년대 후반에서 50년대 전반에 기록되었으며, 당시 로마는 네로 황제의 통치 아래 유대인과 크리스천에 대한 박해가 심하게 일어난 때였습니다.

 

wikimedia.org

여기서 바울은 육과 영의 싸움에 대해 설명하고 육의 생각과 생명에 이르는 영의 생각을 상세히 비교하면서, 로마 사람들에게 믿는 자인 그들 안에도 예수님(예슈아)을 죽음에서 일으키신 동일한 성령이 거하신다는 것과 그 성령이 유혹과 싸우는 그들에게 있어서 강력한 동역자가 되심을 상기시켜 줍니다. 그리고 18절에서 그는 이렇게 말합니다. “생각하건대 현재의 고난은 장차 우리에게 나타날 영광과 비교할 수 없도다” 저는 이 구절이 개인적인 죄와의 싸움뿐만 아니라 로마의 박해까지 암시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당시 네로는 자신의 정원에 있는 기둥에 유대인과 크리스천을 매달고 타르를 흠뻑 적신 후 불을 붙여 저녁 산책을 위한 불빛을 비추도록 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바로 이러한 맥락에서 바울은 28절 말씀을 선포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알거니와” 여기에는 어떤 불확실함도, 어떤 추측도 없습니다. 분명하고 확실하게 안다고 말합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그의 뜻(목적)은 무엇입니까? 그의 뜻은 29절에 나옵니다. “하나님이 미리 아신 자들을 또한 그 아들의 형상을 본받게 하기 위하여 미리 정하셨으니 이는 그로 많은 형제 중에서 맏아들이 되게 하려 하심이니라” 이것이 하나님의 목적입니다. “모든 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일부의 어떤 것이 아닙니다. 우리가 이해할 수 있는 것 혹은 우리에게 유익처럼 보이는 것에 한정하지 않고, 모든 것이라고 말합니다.

 

우리는 이 약속이 현실로 이루어진 사람들의 간증을 종종 듣습니다. 가정이나 직장에서 어려운 상황에 부딪히면서 마음속에 두려움이 가득 차고 이제 좋은 일은 없을 거라고 확신했는데, 갑자기 하나님께서 일하시면서 상황이 기적같이 바뀌어 결과적으로 유익이 되었다는 이야기를 듣습니다. 우리를 열렬히 사랑하시는 하나님께서는 이 약속을 매우 친밀하고 세밀하게 이루십니다. 그러나 그분의 뜻(목적), 그분께서 약속하신 선이 언제나 우리가 원하고 바라는 것을 얻는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그것은 우리의 모든 환경 가운데 반드시 하나님의 뜻이 성취되고 그분의 계획이 실패하지 않음을 의미합니다. 또한 더 나아가 우리가 고난을 통해 배우고 우리의 소망이 그분의 소망에 가까워지면서 궁극적으로 우리가 그분의 형상으로 변화된다는 의미입니다. 이보다 더 선한 것이 있을까요?

 

유대적 관점

 

wikimedia.org

의인의 고난은 크리스천들뿐 아니라 이스라엘 랍비들과 현자들 사이에서도 수천 년 동안 이어져 온 논의의 주제였습니다. ‘왜 하나님의 사람들에게 악한 일이 닥치는가?’는 대답하기 힘든 질문 중 하나이며, 탈무드(Talmud, 히브리 성경 및 유대 전통에 대한 랍비의 주석서)는 이에 대한 폭넓고 다양한 이유들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유대인들은 하나님께서 고난과 어려운 환경을 허락하시는 것이 벌이나 죄의 결과가 아니며, 오히려 개인에게 축복을, 때로 공동체에 더 큰 선을 가져오기 위한 것이라고 인식합니다. 그들은 어려움을 하나님의 ‘사랑의 고난’으로 여기고, 하나님께서 고난을 사용하여 그분의 백성들을 그분의 형상으로 변화시키신다고 믿습니다.

 

유명한 랍비이자 유대인 현자인 라시(Rashi, 1040-1105)는 ‘사랑의 고난’을 논하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거룩하신 분, 송축받을 분께서 설령 인간에게 아무런 죄가 없다 해도 이 세상에서 그를 꾸짖으심은 그의 공로보다 크고 그가 받을 만한 것보다 많은 상급을 다가올 세상에서 그에게 더하시기 위함입니다.”

 

탈무드에는 ‘사랑의 고난’에 대한 이야기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중 하나는 3세기 교사인 라브 후나(Rav Huna)에 관한 것으로, 그는 매우 풍성한 포도원을 소유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분명한 원인이 없이 가장 좋은 포도주 400병이 갑자기 시큼하게 변했고 포도원은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입었으며, 랍비와 가족들은 큰 상실감에 잠겼습니다. 학자들과 친구들은 그에게 심판이 임한 것은 분명 그가 죄를 지었기 때문이라며 내면을 들여다보고 회개하라고 말했습니다. 이후 라브 후나는 자신의 사업에서 정직하지 못했음을 고백하면서 슬픔 속에 회개했고 그 즉시 신 포도주는 처음 처럼 신선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관한 또 다른 이야기에는 그의 회개 후에도 포도주는 신 맛 그대로였지만 하나님께서 식초의 가격이 오르게 하셔서, 포도주였을 때보다 더 많은 이익을 남기도록 그를 축복하셨다고도 전해집니다. 랍비들은 두 이야기 모두 ‘사랑의 고난’을 보여준다고 말합니다. 하나님께서는 라브 후나를 벌하신 것이 아니라 그를 자비의 끈으로 이끌어 그의 마음을 변화시키셨습니다.

 

성경의 모범

 

욥과 요셉은 이러한 논의에 자주 등장하는 대표적인 두 사람입니다. 둘 다 무고하고 경건했고, 둘 다 말할 수 없는 고난을 겪었습니다. 욥의 경우, 그는 자녀들을 포함해 모든 것을 잃었고, 마침내 하나님을 만나고 나서야 재물을 다시 얻었으며 새 가족의 축복도 받았습니다. 주님께서는 욥의 모든 고난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도록 세밀하게 일하셨고, 그에게 하나님의 주권적인 사랑에 대한 새롭고 깊은 통찰력을 주셨습니다.

 

요셉의 이야기는 조금 다릅니다. 아버지의 사랑을 받으며 헤브론 근처에서 전원적인 삶을 살았던 그가 겪은 고난은 엄청났습니다. 형제들로부터 배신을 당해 아버지와 떨어지게 되고 노예로 팔려가면서, 자신이 사랑하는 고향을 떠나 이방 땅, 알지 못하는 백성들에게 끌려갔습니다. 그에게 엄습한 고통과 두려움을 그가 어떻게 견뎠을지 상상조차 하기 어렵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요셉의 고난을 세밀하게 사용하셔서 선으로 이끄셨고, 그를 애굽 전역의 부총리로 세우셨으며 가족을 이루는 복도 주셨습니다. 기적적인 일들이 항상 요셉과 함께했고 그러한 일들은 언제나 그에게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상기시켜 주었습니다.

 

한편, 요셉의 고난은 거시적 차원에서도 합력하여 선을 이루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를 통해 유대 민족의 미래와 운명을 성취하기 위해 가야 할 길을 내셨습니다. 요셉의 형제들의 행동은 악한 것이었지만 하나님께서는 전 인류를 위해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도록 일하셨습니다(창세기 50:20).

 

Nitin Bhosale/unsplash.com

또 하나의 예가 출애굽기 2장 1절에서 2절과 히브리서 11장 23절에 나오는데, 모세의 어머니 요게벳의 이야기입니다. 그녀는 레위 지파였으며, 그녀의 남편인 아므람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유대 전통에 따르면, 요게벳과 아므람은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하신 예언의 말씀을 익히 알고 있었으며 그들의 노예의 때가 곧 끝날 것을 알았습니다. 그들은 하나님을 향한 굳건한 믿음을 가지고 있었고 바로의 명령을 두려워하지 않았으며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아들을 주실 것을 믿었습니다. 그런데 출애굽기와 히브리서 둘 다 모세의 아름다움에 대해 언급합니다. 히브리어로 이 단어는 외적인 아름다움을 뜻하지만 내적인 강인함과 선함과 기쁨도 포함합니다. 아들을 나일강에 떠내려 보내는 것은 요게벳에게 견딜수 없는 고통이었습니다. 그녀의 환경은 쉽게 그녀를 압도할 수 있었습니다. 당장 자기 아들을 죽이려는 주인에게 자비도 구할 수 없는, 아무런 권리도 없는 여자 노예에 불과했습니다. 더욱이 모세를 숨겨 석 달이나 먹이고 돌보고 사랑하면서 이미 유대 관계가 형성되었기 때문에, 알 수 없는 미래에 아들을 떠내려 보내는 것은 견딜 수 없이 힘든 일이었습니다. 아마도 그 당시에 같은 고통을 겪었던 다른 어머니들만이 그녀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그 모든 상황에서 선을 이루기 위해 세밀하게 일하셨습니다. 아들을 다시 그녀의 집과 그녀의 삶으로 데려오시고 수 년 동안 그를 보살피고 사랑하며 하나님을 길을 가르치게 하셨습니다. 요셉의 이야기와 마찬가지로, 이들이 처한 환경 역시 합력하여 이스라엘 백성들을 위한 유익으로 이어졌으며, 궁극적으로 인류 역사상 가장 중요한 사건 중 하나인 출애굽을 일으켰습니다.

 

wikimedia.org

마지막으로, 우리는 룻기에서 또 하나의 예를 발견합니다. 엘리멜렉의 아내 나오미는 베들레헴에서 비교적 편안하고 부유한 삶을 살았으나 기근이 오자 그녀의 남편은 모든 것을 뒤로하고 이스라엘이 가장 맹렬히 증오하는 대적인 모압을 향해 떠났습니다. 나오미는 어떤 고통을 겪었을까요? 거기서 그녀의 아들들은 토라(Torah, 창세기-신명기)에서 이방인과의 혼인을 금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모압 여자들과 결혼했습니다. 나중에 남편과 두 아들이 모두 죽자, 그녀는 낙심하여 비참한 모습으로 베들레헴으로 돌아왔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손이 나오미를 그녀의 환경에서 끌어올리셨고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었습니다. 며느리 룻이 보아스의 아내가 되면서 나오미에게는 편안한 미래가 보장되었습니다. 그녀는 다시 가족을 이루었고 오벳 그리고 나아가 다윗 왕의 할머니가 되었습니다. 거시적 차원에서 나오미의 역할은 더욱 중요합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녀의 환경을 사용하셔서 메시아의 계보에서 이방인의 자리를 공고히 하셨습니다.

 

우리를 향한 약속

 

앞선 세대의 현자들과 학자들 같이, 우리 역시 때때로 로마서 8장 28절의 더 깊은 의미를 알고자 고심합니다. 그러나 우리 하나님과 그분의 책은 영원하고 변함이 없으며, 이 모든 모범들은 오늘날 우리에게 분명한 메시지를 전해줍니다. 요셉은 속박이 없이는 구원이 없음을 보여주고, 욥은 질병이 없이는 치유가 없음을 증명하며, 요게벳과 나오미는 불행을 모르면 기쁨이 없음을 알려줍니다. 바울은 로마서 전체에 걸쳐 악이 없이는 선을 깨달을 수 없고, 죄가 없이는 의로움을 이해할 수 없다고 말합니다. 믿는 자로서,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아들과 딸로서 우리의 상황이 어떠하든지 그것은 분명 우연도, 무의미한 것도 아닙니다. 성경적 모범에 나타난 만유의 하나님의 주권은 우리의 모든 환경에 목적이 있음을 가르쳐 주고 있습니다. 그것은 곧 우리를 변화시켜 그분을 닮아가는 것과 그분의 진리로 우리의 공동체, 나아가 우리가 사는 세상에 영향을 끼치는 것입니다. 이 얼마나 선한 일인지요!

 

쉐릴 L. 하우어 목사(Rev. Cheryl L. Hauer)

Bridges for Peace 부회장

Bibliography

“Bible Verses Like Romans 8:28.” King James Bible Online.

https://www.kingjamesbibleonline.org/bible-verses-like_Romans-8-28/

 

Jacobs, Rabbi Louis. “Biblical and Rabbinic Responses to Suffering.” My Jewish Learning. https://www.myjewishlearning.com/article/biblical-and-rabbinic-responses-to-suffering/

 

“Jochebed.” Wikipedia. https://en.wikipedia.org/wiki/Jochebed

 

“Jochebed the Mother of Moses, Hebrews 11:23 and Exodus 2:1-2 and 6:20.” bibleview.org. https://bibleview.org/en/bible/hebrews/jochebed/

 

Sacks, Rabbi Jonathan. “The Pursuit of Joy (Ki Tavo 5775).” The Office of Rabbi Sacks. http://rabbisacks.org/the-pursuit-of-joy-ki-tavo-5775/

 

“Romans 8:28.” Bible Hub. http://biblehub.com/romans/8-28.htm

 

Vine, W. E. Vine’s Expository Dictionary of Biblical Words. Nashville: Thomas Nelson Publishers, 1985.

  • 결과 보기

Expl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