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으로 견디는 삶(Surviving on Hope)

March 19, 2019

아침으로 드셨어요?” 저는 앞에 계신 유대인 할머니에게 물었습니다. “ 한잔이요.” 그녀가 대답했습니다. “저녁으로는 드실거예요?” 저는 희망적인 대답을 기대하며 물었습니다. “ 한잔이요.” 마음을 무너지게 만드는 똑같은 대답이 되돌아왔습니다. 우리는 BFP에서 운영하는 급식소를 방문했고 그곳에는 따뜻하고 영양가 있는 점심 식사를 드시기 위해 찾아온 유대인 노인들이 가득했습니다. 저는 한끼의 식사가 이분들에게 다음 급식까지 며칠 동안 유일한 식사일 수도 있다는 것을 알고 마음이 아팠습니다. 매서운 추위를 뚫고 이곳을 찾아온 유대인 노인들은 혹시 식사 후에 남은 음식이 있으면 가지고 있을까 하는 기대로 저마다 통을 하나씩 들고 왔습니다. 급식소에서 일하는 봉사자들은 이분들의 집에 있는 찬장을 익히 알고 있고 그렇기에 최대한 음식을 드리기 위해 애를 썼습니다. 얼마 되지 않는 음식은 다음 급식까지 앞으로 이틀 동안 이분들의 식사가 것입니다.

 

우크라이나(Ukraine) 베레고보(Beregovo) 있는 BFP 희망 프로젝트(Project Tikvah(Hope)) 급식소는 일주일에 3 마을에 있는 회당에서 운영됩니다. 지금 이곳은 겨울 중에서도 가장 추운 때입니다. 영하의 날씨에 혹한의 추위를 뚫고 이곳을 찾아온 분들을 우리는 미소로 반기고 따뜻한 식사를 제공합니다. 이분들의 얼굴에서 우리는 전세계 크리스천의 사랑에 대한 고마움과 기쁨을 있습니다.

 

희망 프로젝트에 대한 여러분의 풍성한 후원으로 우리는 구소련 지역에서 9개의 급식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작년 한해 동안 유대인 노인들에게 55,554끼의 따뜻한 식사를 제공했습니다. 급식소를 찾아오는 많은 분들이 홀로코스트 생존자들입니다. 여러분의 물질이 없었더라면 귀한 분들은 아침, 점심, 저녁으로 한잔 밖에는 드실 것이 없었을 것입니다.

 

우크라이나에 사는 많은 유대인 노인들은 절망적인 상황의 악순환 속에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분들은 너무 나이가 많거나 혹은 너무 몸이 약해서 이스라엘로 이민할 없으며, 자녀들은 많은 기회를 찾아 다른 곳으로 떠나고 홀로 남겨진 분들입니다. 정부에서 받는 연금은 한달에 미화 60 정도이며 최저 수준의 생계를 이어가기에도 모자랍니다. 설상가상으로 겨울에는 난방비와 식품 비용이 들기 때문에 상황이 나빠집니다. 현지에서 BFP 희망 프로젝트를 맡고 있는 스타니슬라프 가웰(Stanislaw Gawel)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분들은 어려운 형편 속에서 영양가 있는 음식을 드실 없고 이로 인해 몸이 약해지고 병에 걸리게 됩니다. 영양 부족으로 병에 걸리면 없는 돈을 쪼개 약값으로 써야 하고 그러면 음식을 있는 돈은 줄어들게 되고 결국 많은 병에 시달리게 됩니다.”

 

스타니슬라프는 우리에게 희망 프로젝트 팀을 위해 계속 기도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들은 슬로바키아에서 일주일에 3 우크라이나에 들어갑니다. 차량을 직접 운전해 국경을 너머 내전 중인 우크라이나의 불안한 도로를 지나 질병과 가난으로 고통받는 많은 사람들을 돌보는 일은 매번 믿음이 필요한 일입니다. 희망 프로젝트 팀은 우크라이나로 들어갈 때마다 주님께서 함께 그들과 해주시기를,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일을 위해 그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Bridges for Peace 이스라엘 내에 있는 유대인들뿐 아니라 열방으로 흩어져 있는 유대인들과도 함께 합니다. 우리는 성경의 말씀을 따라 고령이나 질병으로 인해 이스라엘 땅으로 돌아오는 예언의 성취를 이룰 없는 유대인들에게 사랑과 위로를 전하며 그들을 돌보고 있습니다. 구소련 내에서도 도심과 멀리 떨어진 마을에 사는 사람들은 생존을 위해 날마다 싸워야 합니다. 희망 프로젝트 담당자는 이러한 지역의 유대인 공동체에 3,800개가 넘는 식품 꾸러미를 전달합니다. 병원 입원, 의약품, 수술, 장례에 소요되는 비용도 지원할 아니라 혹한의 겨울철에는 난방비까지 지원하고 있습니다. 희망 프로젝트는 잔인하고 절망적인 악순환이 반복되는 것을 끊고 그들에게 살아갈 있는 희망을 전해줍니다.

 

여러분은 오늘 저녁으로 무얼 드실건가요? 내일 아침으로는 무얼 드실건가요? 여러분이 식탁에 앉아 식사를 하기 잠시 우크라이나에 살고 있는 연로하고 가난한 유대인 노인들을 기억하고 이들을 위해 기도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구소련의 유대인들을 돕는 희망 프로젝트에 여러분의 마음을 열어 후원해 주십시오. 여러분이 받은 풍성한 축복을 나눠주어 급식소의 음식이 풍성해지고 추운 겨울 밤을 지내는 동안 배고프지 않게 이분들이 집으로 가져갈 음식이 있도록 여러분의 사랑을 베풀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이스라엘에서 축복하며,

레베카 J. 브리머(Rebecca J. Brimmer)

Bridges for Peace 국제 회장 CEO